본문 바로가기
Food Story/Cooking for Survive - 남자의 생존요리

새송이버섯 순두부찌개 초간단 맛있는 레시피 공개

by 언더워터 2022. 3. 1.
반응형

맛있는 순두부

우리 가족의 찌개 사랑

우리 집 가족은 대한민국의 평범한 어느 가정과 마찬가지로 한식을 좋아하고, 특히 국과 찌개류를 좋아합니다. 특히 국물이 있는 식탁에 만족감을 느끼는 아빠의 식성을 그대로 닮은 아들 때문에 각종 찌개류가 식탁에 올라옵니다. 된장찌개와 김치찌개가 대부분이지만 그중에서 학창시절부터 즐겨먹던 순두부가 식탁에 올라오는 횟수는 다른 어떤 찌개류 보다 잦습니다.

간단하게 든든한 찌개류를 드시고 싶어 하시는 분들을 위하여 생존 요리사인 저의 레시피를 공유드립니다.

 

새송이버섯 순두부찌개 만들기

나름 자신 있는 새송이버섯 순두부찌개 만들기입니다. 

생존 요리사가 얼마나 요리를 잘할까 궁금해하실 분들이 많으실 텐데, 맞습니다. 

소스는 대기업의 힘을 받아서 만든 요리입니다. 

재료소개:
- 순두부
- 순두부 찌개 소스
- 새송이 버섯
- 파
- 청양고추 
- 양파
- 고추기름
- 고추가루
- 계란

제일 먼저 새송이 버섯을 잘 다듬어 줍니다. 새송이 버섯은 저희 집에서 떨어지지 않는 식재료입니다.

어느 날 우연히 순부두찌개에 넣었다가 너무 좋았던 기억에 지금까지 순두부찌개에 빠지지 않는 동반자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새송이버섯 

부재료로 양파와 청양고추를 준비하였습니다.

몸에 좋은 양파는 늘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놓기 때문에 음식을 만들 때 식자재 준비에 편합니다.

부재료 

순두부와 양념까지 준비했으니 이제 함께 넣어 끓여주기만 하면 됩니다.

밑의 사진이 제가 만드는 순두부찌개 맛의 비법입니다. 

순두부와 양념

레시피에서는 200ml 물을 넣으라고 하는데 저는 저의 집 정수기 120ml 두 번 총 240ml 물을 넣고 끓여줍니다. 재료 넣는 순서는 불필요하며 한데 넣고 함께 끓여도 아주 맛있는 찌개가 완성됩니다.

하지만 계란은 찌개가 다 끓여질 때쯤 마지막에 넣어야지 좋으니, 이점은 꼭 따라주시길 바랍니다. 

참 그리고 순두부는 가장 먼저 넣어 그냥 끓여도 좋고 수저를 이용하여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줘도 좋습니다.

재료 넣고 끓이기

완성된 아빠표 순두부찌개 

요리 시작한 지 10분도 안되어 맛있는 찌개가 완성이 되었습니다.

밥을 미리 퍼놓고 찌개는 마지막까지 팔팔 끓이다 식탁에 올리니 김이 모락모락 올라오는 것이 참 맛이 좋아 보입니다. 

찌개 

순두부찌개 전문점이나 분식점 순두부찌개를 능가하는 맛이 나옵니다.

취향에 따라 더 많은 야채를 넣어도 좋지만 위 소개드린 야채만 넣어도 충분합니다. 

전문점의 맛을 능가하는 맛

저는 이 순두부찌개를 중학교 때 가장 많이 먹었던 것 같습니다.

한참 짜장면만 먹던 시절이 있었는데 우연히 먹어본 순두부찌개에 반해, 늘 순두부찌개만 먹던 그 시절이 생각납니다. 

한술

특히 이 요리는 힘들고 복잡할 것 같지만 아주 간단하기에, 자취생이나 홀로 혼밥을 하시는 분들이 집에서 간단히 해 드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따뜻한 밥 한 끼대신 라면을 찾는것이 저역시 일상이지만, 오늘만은 나를 위해 간단식이지만 따뜻한 식사 한끼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댓글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