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ood Story/Cooking for Survive - 남자의 생존요리

우리집 대표 간식 양배추 어묵볶이를 소개합니다 - 맛있음 주의

by 언더워터 2022. 3. 25.
반응형

어묵볶이

우리 집 대표 간식을 소개드립니다

어떤 가정이든 즐겨먹는 간식이 있을 겁니다.

특히 매운 음식 좋아하는 아들과 저는 떡볶이를 좋아하는데 최근 들어 더욱 자주 즐기는 저희 집 대표 간식이 있어 소개드립니다.

어묵 좋아하는 아들의 입맛을 만족시키고 추가로 라면과 만두를 넣어 먹으면 배불리 더욱 맛있게 먹을 수 있으니 더더욱 좋은 메뉴라 생각합니다.

떡볶이 주문 시 어묵볶이를 많이 주문하시는 분들에게 안성맞춤인 메뉴 공개 시작합니다.

 

양배추 어묵볶이 맛있게 만들기

양배추 어묵볶이 재료를 먼저 소개드립니다.

양배추가 빠진 어묵볶이도 맛있지만 양배추 많이 넣은 신세계의 건강한 맛을 기대하신다면 양배추 재료는 잊지 마셔야 합니다. 

재료 소개:
- 어묵
- 양배추
- 양파
- 파
- 고추장
- 고추가루 
- 간장
- 액젓 
- 설탕

먹기 좋은 크기로 어묵을 잘랐습니다.

어묵 자르기

대박의 조합

제가 만드는 어묵볶음의 포인트는 많이 넣은 양배추입니다. 양배추를 많이 넣으면 건강한 단맛이 가득하며 아삭함과 어묵의 식감이 어우러짐이 그야말로 대박이라 할 수 있습니다.

양배추를 가급적 잘게 잘라주면 좋습니다. 

그 외 양파 및 파를 넣어 주었습니다. 마늘은 냉장고에 없어 생략하였습니다. 

양배추 재료

모든 재료의 조합입니다.

양배추는 깨끗하게 씻어 물기를 제거합니다. 어차피 어묵볶음에 넣기 때문에 물기를 완벽하게 제거할 필요는 없습니다. 

재료들

재료를 팬에 한 번에 다 넣고 기름을 둘러 일차 볶아줍니다.

어묵의 향긋한 향이 올라올 때 물을 넣어주고 양념장을 넣어 끓여주면 됩니다. 

어묵 볶아주기

완성된 어묵볶음입니다.

이 맛은 가공할만한 맛이며, 함께 먹는 사람들의 젓가락이 쉼 없이 움직이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어묵볶음

국물을 약간 있게 만들면 밥에 비벼 먹을 수도 있고 어묵에 국물을 듬뿍 찍어 먹으면 더욱 맛있기 때문에 국물이 있도록 조절하는 것은 필수입니다. 

이보다 맛있을수 있을까

앞접시는 필수입니다.

제 앞접시에 놓인 어묵이 더욱 맛있어 보입니다.

앞접시

어묵볶음에 추가하면 좋을 레시피

국민간식 떡볶이와 같은 레시피이기에 어떻게 조합하면 맛있을지 저마다 많은 생각이 들 수 있을 겁니다.

이 맛있는 양배추 어묵볶음을 어떻게 추가로 즐겼는지 소개드립니다.

▼ 밥과 어묵의 조합: 설명이 따로 필요 없으리라 생각합니다. 흰쌀밥에 국물 가득 머금은 어묵은 정말 맛있습니다. 

밥과 어묵

▼ 만두와의 조합: 군만두를 많이 생각하셨으리라 생각하셨는데, 귀차니즘과 생존형 요리인 아빠 요리사인 관계로 물에 삶아 어묵볶음에 넣었음에도 그 맛이 대단합니다. 떡볶이에 군만두라는 고정관념은 잠시 버려두셔도 됩니다. 

만두와의 조합

▼ 라면과의 조합: 라면과의 조합은 언제나 진리입니다. 저는 안성탕면을 넣었습니다. 

안성탕면과 어묵볶음

라면을 넣고 남은 양념에 잘 비벼보았습니다.

라볶이가 따로 없습니다. 

이미 배가 부른 상황에서도 아들과 저의 젓가락은 계속해서 움직여 곧 빈 접시만 남게 됩니다. 

라볶이

국민대표 간식 떡볶이가 만들어낸 우리 집 대표 간식 양배추 어묵볶음 너무나도 맛있게 먹으며 아들과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냈습니다.

주말에 가족과 함께 맛있는 요리를 만들어 행복한 시간 보내시길 바랍니다.

반응형

댓글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