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ood Story/Cooking for Survive - 남자의 생존요리

다이어트 끝판왕 부추 두부구이

by 언더워터 2021. 8. 3.
반응형

다이어트 끝판왕 부추 두부구이

건강한 메뉴 만들기

요즘 들어 더욱 건강식을 만들어 먹습니다.

건강은 건강할 때 지켜야 하는데 이미 늦었다 생각하지 않고 작은 반찬 하나도 신경 씁니다. 제가 허리 디스크 파열로 고생을 할 때 체중 감량이 급선무였을 당시 두부를 통한 체중 감량을 많이 하였습니다. 두부를 이용하여 쪄먹고 끓여먹고 구워 먹고 정말 다양하게 먹었는데, 그 맛은 질리지 않는 맛이어서 체중 감량을 무난하게 성공할 수 있었습니다. 지금은 혈압을 낮추기 위해서는 또다시 체중감량을 해야 하니 다시 시작하는 두부 요리입니다. 많은 두부요리 중 담백한 맛을 자랑하는 두부구이 요리를 소개드립니다.

 

 

정통 두부구이

제가 가장 많이 만들어 먹는 두부구이입니다.

이것은 특별히 다른 재료나 요리법이 필요하지 않을 만큼 간단하지만, 저에게는 그 고소함과 맛 그리고 건강을 찾을 수 있었던 특별한 요리였습니다.

다양한 방법으로 요리를 해 먹기 전에 중요한 것 하나는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주기입니다. 

저는 정 사각형 모양이나 작게 구어먹는것을 즐겨합니다. 

두부 자르기

팬에 기름을 적당량 둘어줍니다. 그 후 불을 강하게 한 후 팬이 달구어지면 불 조절을 중간 혹은 약불로 조절하며 두부가 노릇노릇하게 될 때까지 구워줍니다. 최근에는 그나마 뿌려주던 소금조차도 뿌리지 않는데 기호에 따라 소금을 적당량 뿌려주면 그 맛은 깜짝 놀랄 수 있습니다. 

두부 구어주기

두부 위에 빠질 수 없는 재료 깨소금을 으깨어 뿌려줍니다.

두부구이가 고소함이 생명인데 더욱 고소한 두부구이를 먹을 수 있습니다.

두부구이

아들의 젓가락이 마치 오뎅꼬치 꼽듯 두부를 여러 개 집습니다.

여러개의 두부를 입안에 쏙 집어넣으며, 고소하다고 맛있다고 합니다.

요리 고수님들과 많은 분들이 이 두부구이를 보고서 이게 어찌 반찬이 될 수 있냐고 물으실 수 있지만, 그 맛은 자신할 수 있습니다. 양념장도 불필요하며, 순간 가족 중 한 사람의 젓가락이 두부 꼬치로 변할 수 있습니다.

두개집기

부추 두부구이 

저희 집에는 부추는 꼭 있기 때문에 가끔 두부구이 할때 급조한 간장소스와 함께 부추를 넣어 먹으면 그 맛과 영양이 매우 훌륭합니다. 

재료 소개:
● 두부
● 부추
● 깨소금
● 계란
● 양념장: 간장, 설탕, 물

두부를 구워주는 방법은 위에 소개드린 정통 두부구이와 같습니다.

어느 정도 구워졌을 때, 풀어준 계란을 두부 위에 뿌려줍니다. 그리고 다시 약불로 노릇하게 구어 준후 마지막으로 부추와 함께 준비한 간장 양념을 뿌려줍니다. 접시에 옮겨놓고 풍미를 더욱 높이기 위하여 고소한 깨소금을 솔솔 뿌려주면 됩니다. 

부추두부구이

순간 두부꼬치구이가 되는 맛있는 요리

이 맛이 얼마나 맛있는지 증명해주는 사진 한컷입니다.

아들의 젓가락이 다시 두부 꼬치로 변하였습니다. 

아들이 먹는 방법

요즘 들어 더욱 많이 요리해서 먹는 두부구이 요리, 몸이 안 좋을 때마다 저의 건강을 되찾게 해 준 훌륭한 식자재입니다. 이번에 다시금 건강을 되찾게 된다면 다시는 아프지 않도록 늘 건강한 음식과 적당한 운동으로 건강하게 가족과 함께 오랫동안 살고 싶습니다.

혹시 저와 같이 체중 감량이 필요하시고 혈압관리가 필요하신 분이 계시다면 저염식 두부구이 요리를 만들어 보시길 바랍니다. 

이 글을 읽으시는 모든 분들께서 건강하고 행복하시길 기원합니다. 

반응형

댓글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