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ood Story/Cooking for Survive - 남자의 생존요리

공영 홈쇼핑 태백김치 김치맛 까다로운 남자들이 한입에 반한맛

by 언더워터 2021. 1. 30.
반응형

공영 홈쇼핑 태백김치 김치맛 까다로운 남자들이 한입에 반한맛

맛있는 김치 찾아 끊임없는 노력, 어머니의 손맛 닮은 김치는

이제는 김치 사 먹는 집입니다.

김치 담그는법을 배우려 마음만 먹었지 아직도 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최근 구입해서 먹었던 공영홈쇼핑의 아름찬 김치에 대하여 온 가족의 만족도가 높아 다시 절판되어 다시 구입하지 못합니다.

공영홈쇼핑에 또다시 올라온 김치품평회 수상 김치라고 하는 태백김치를 구입합니다.

공영홈쇼핑에서 판매하는 김치가 2 연속 만족도가 높아 여러분께 소개드립니다.

건강을 나누는 태백김치라고 박스가 도착합니다.

아들 녀석이 지난번 아름찬 김치가 너무 맛있다고 또 사 먹자고 하는데 아쉽지만 김치품평회에서 수상한 김치라고 하는 태백김치를 믿어보기로 합니다. 

건강을 나눔 태백김치 

태백김치 주문
- 배추김치: 9LG
- 총각김치: 4KG

아주 잘 포장된 김치만 보아도 얼마나 신경을 써는 태백김치인지 그 느낌이 전달됩니다.

화학조미료 및 색소는 일체 사용하지 않는다고 하는 김치라고 하는데 그 맛이 참 궁금합니다. 

총각김치 

어떤 김치일지 참 궁금합니다.

포장된 비닐을 개봉해보니 처음 느낌은 양념이 정말 많다는 생각이 먼저 듭니다.

지금까지 구입해온 김치중 배추김치의 양념이 가장 많이 있습니다. 

배추김치와 총각김치 

배추김치를 정성스럽게 김치용기에 옮겨놓습니다. 김치 국물과 각종 양념이 푸짐하고 싱싱합니다.

태백김치 김치의 상태가 정말 좋습니다. 하지만 그 맛은 아직 모릅니다.

배추김치 

총각김치 4KG도 따로 김치용기에 넣습니다. 총각김치를 구입했다고 했을 때 기대했던 비주얼에는 미치지 못합니다.

하지만 그 맛은 배추김치 처럼 아직 모르는 것입니다.

옮겨놓은 총각김치 

모든 김치통을 한데 모아 사진으로 담아봅니다. 렌즈 프레임 안에 한데 넣지 못할 정도로 푸짐합니다.

오랫동안 김치 걱정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아름찬 김치는 너무 맛이 좋아 사라지는 속도가 조금 빨랐습니다.

김치통에 담겨진 김치들 

사 먹는 김치들은 대체로 충분히 익혀 먹어야 합니다.

이틀 정도 익힌 김치를 꺼내어 김치를 썰어서 용기에 옮겨놓습니다.

▼ 아들이 김치 써는 상황을 사진으로 남겨주었습니다. 

김치썰기 

태백김치 맛을 봅니다. 

라면을 부르는 맛입니다. 김치볶음밥과 김치찌개를 끓이면 정말 맛이 좋을 김치입니다.

그 맛이 좋아 이전에 먹었던 김치 맛은 금방 지워질 것 같습니다. 푸짐한 양념이 그냥 보이기 좋게 만들려고 푸짐한 것만은 아님을 증명하네요.

잘익은 배추김치 

항공 샷으로 찍은 태백김치입니다. 

맛좋은 김치 

총각김치도 작은 용기에 담아봅니다. 충분히 익힌 총각김치의 무를 한번 입에 넣습니다.

진정 라면을 바로 올려야 하는 그 맛입니다.

이번에 김치 구입 정말 잘한 것 같습니다. 

영롱한 총각김치의 무

매번 김치 구입할 때마다 맛있는 김치가 곧 절판이 되어 더 이상 구입하지 못하는 경험을 하고 있습니다.

어머니와 장모님께서 김치 챙겨주시던 때가 정말 행복한 시절임을 매번 느낍니다.

올해는 꼭 김치 담그는 법을 전수받아 부모님 김치 제가 챙겨드리리라 다짐합니다.

당분간은 절판되지 않는 이상 태백김치를 계속 찾을 것 같습니다.


그간 저희집에서 구입해서 먹었던 김치 정보입니다. 어떤 김치를 사서 먹어야할지 고민하던때가 생각나 김치구입을 고민하는 분들을 위해 정보 공유 드립니다.

▼ 정말 맛있었던 농협 아름찬 김치입니다. 

 

공영홈쇼핑에서 농협 아름찬 김치 구입 - 포기김치 총각김치 무말랭이

김치는 어떻게 준비하시나요? 구입하시나요? 아님 직접 만들어 드시나요? 김치 없이 한 끼 해결하기도 힘든 저희 집 가족입니다. 아니 특별히 제가 김치를 너무나 좋아하기에 저희 집 김치는 늘

selfdefense.tistory.com

▼ 익혀 먹으면 먹을수록 맛있었던 종가집 전라도 포기김치 

 

종가집 전라도 포기김치 - 흰쌀밥에 김치 한점 이게 바로 꿀맛

저희 집 김치는 늘 어머니와 장모님께서 챙겨주셨습니다. 이젠 연세가 두 분 다 많이 드셔서 많이 힘드시니 김치를 받기도 죄송스럽습니다. 이제는 김치를 주로 사 먹는데, 평소 온라인을 통하

selfdefense.tistory.com

반응형

댓글25